가성비 좋다고? 유독 저렴한 홈쇼핑 호텔 숙박권의 진실

홈쇼핑에서 판매되고 있는 여행 상품들은 일반적인 여행 비용보다 저렴한 편에 속합니다. 가격 비교를 해보아도 훨씬 낮은 요금 덕분에 호기심을 자극하곤 하는데요. 하지만 홈쇼핑 여행 상품의 진실을 알고나면 ‘가성비 좋다’라는 말은 안 나올듯합니다. 과연 홈쇼핑 여행 상품은 왜 저렴한 것인지 함께 살펴보도록 하죠.

홈쇼핑 저가 패키지여행

 

여행상품은 여행사, 오픈마켓, 카드사, 백화점 등 다양한 온 오프라인에서 판매되고 있습니다. 그중 홈쇼핑에서 판매하고 있는 여행상품은 다른 상품에 비해 5~10% 정도 저렴한 편인데요. 특히 출발 날짜가 정해져있지만 선택의 범위가 넓어 더욱 매력적이게 다가오기도 합니다. 하지만 홈쇼핑에서 판매하는 여행 상품을 구매할 때 꼭 확인해야 할 것들이 몇 가지 있습니다.

원하는 날짜에 언제든 출발할 수 있을 것 같은 날짜도 명절과 공휴일 등과 같은 특정 날짜에 출발하기는 어려운데요. 이때 여행사에서는 원하는 날짜에 출발할 수 있는 가격이 비싼 여행 상품을 권하기도 합니다. 또한 쇼핑과 옵션투어를 위해 일정이 자주 바뀌는 경우도 있으며 정확한 호텔명이 기재돼있지 않아 기대와는 다른 호텔에 머무는 경우도 많습니다. 무엇보다 현지에서 지불해야 하는 가이드 경비, 선택관광 등 비용을 누락해 여행 중 추가로 비용이 발생하는 경우도 많죠.

해외여행 대신 호텔 숙박권

홈쇼핑에서 판매되고 있는 여행상품은 공동구매 효과가 발생하기 때문에 대체적으로 저렴하게 판매할 수 있습니다. 항공사들은 여행사에 홈쇼핑 좌석을 따로 빼서 저렴하게 제공하는데요. 가격을 낮게 책정하더라도 좌석을 채워가는 것이 더욱 이익이기 때문이죠. 호텔이나 관광지 입장료 등도 마찬가지인데요. 여행사에서는 홈쇼핑 방송 계획에 맞춰 호텔 등을 연간 단위로 계약해 가격대를 저렴하게 책정하고 있습니다.

홈쇼핑에 자주 등장했던 해외여행상품은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더 이상 볼 수 없게 되었습니다. 대신 해외여행 상품이 아닌 호텔 숙박권이 등장하였는데요. 코로나19로 인해 내국인들로만 방을 채워야 하는 호텔 업계에서 대량 판매가 가능한 홈쇼핑에서 숙박권을 판매하고 있는 것입니다. 호텔은 홈쇼핑 광고 효과를 볼 수 있고 홈쇼핑 업계는 여행 상품 판매가 급격히 하락해 호텔 방송으로 관련 상품군을 채울 수 있게 된 것이죠.

전례 없는 대푝 할인나서

홈쇼핑에서 판매되는 호텔 숙박권은 파격적인 가격으로 소비자들의 눈길을 끌고 있습니다. 서울 강남구에 위치한 삼성동 인티컨티넨탈 서울 코엑스는 서울 시내 5성급 호텔 최초로 객실 특가 상품을 홈쇼핑에서 판매했는데요. 평소 대비 절반 수준인 10만 원대에 객실을 판매했습니다. 방송 전부터 방송 종료시까지 모바일과 인터넷몰을 통해 사전 구매를 진행하기도 했죠. 해당 상품은 주문 건수 1만8000요 건, 주문 금액 약 24억 원을 기록했습니다.

이렇듯 5성급 특급 호텔들까지 전례 없는 대폭 할인에 나서며 홈쇼핑까지 진출하고 있다는 건 그만큼 호텔 업계 상황이 좋지 않다는 걸 의미하는데요. 한 특급호텔 관계자는 “홈쇼핑 상품으로 나온 순간 고급 호텔이 갖는 브랜드 이미지가 희석돼 그동안 특급 호텔들이 홈쇼핑을 통해 숙박권을 판매하는 일이 흔치 않았다”라고 말했습니다. 홈쇼핑에서는 그룹 계열사 호텔을 상품으로 내세워 계열사 시너지를 노리며 상당한 판매고를 올렸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