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고소영은 장동건과 결혼해 슬하에 1남 1녀를 뒀다. 두 사람은 연예계 대표 비주얼 부부로 불리며 결혼 당시부터 화제가 되기도 했다. 이후 고소영은 2017년에는 KBS2 드라마 ‘완벽한 아내’를 통해 복귀했고, 현재 차기작을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최근 고소영은 해외 일정 참석 차 이탈리아로 출국했다. 그리고 현지에서 일정을 마친 후 여유로운 여행을 즐겼다. 그녀는 SNS를 통해 변함없는 미모의 여행 근황을 공개했는데, 자연스럽게 찍힌 사진 속에서도 화보 못지않은 아름다움을 뽐내 화제가 되었다. 그렇다면 그녀가 방문한 이탈리아 여행지는 어디일까?

환상적인 뷰를 자랑하는 카프리의 호텔

고소영은 가장 먼저 이탈리아 남부 지역인 카프리에서 소식을 알려왔다. 바로 카프리에서 개최된 이탈리아의 럭셔리 브랜드 불가리의 하이 주얼리 행사 참석차 이곳을 방문했다. 그녀의 사진 속 배경이 된 곳은 카프리에 있는 호텔 카이사르 아우구스투스이다.

이곳은 세계적인 셀럽을 단골로 거느리는 호텔로 베수비오 산과 나폴리 만의 아름다운 전망을 만끽할 수 있는 환상적인 위치를 자랑한다. 로마네스크 아치 창과 테라코타 바닥재, 대리석 세면대 등 호텔 곳곳이 지중해적인 귀족스러움으로 충만하다. 바다로 끝없이 펼쳐지는 듯한 인피니티풀과 우아한 객실, 전망 있는 레스토랑 등 어느 것 하나 뺄 것 없는 멋진 곳이다.

고소영은 이 호텔에서 진행된 불가리 행사에서 큼직하고 화려한 주얼리를 착용한 모습이다. 공개된 사진 속 그녀는 불가리 앰버서더로서 변함없는 미모와 함께 화려한 주얼리를 완벽하게 소화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블랙 앤 화이트 컬러의 미니 리본 드레스에 볼륨감있는 하이 주얼리를 매치해 남다른 센스를 과시한 모습이다.

카프리에서 절대 놓치면 안되는 곳

자연이 선물해준 신비로움은 어디서도 모방할 수 없는 유일한 매력으로 존재한다. 이탈리아 카프리 섬에서 가장 유명한 곳인 푸른 동굴이야말로 오직 이곳에서만 볼 수 있는 진귀한 풍경이다. 고소영도 푸른 동굴을 방문해 인증샷을 남겼다.

푸른 동굴은 말 그대로 동굴 안으로 반사된 햇빛 때문에 바다색이 신비로운 푸른색을 띠는 동굴이다. 이곳을 여행하기 위해서는 보트 투어를 이용하거나, 아나 카프리 마을에서 미니 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약간의 울렁증을 견딜 수 있다면 푸른 바다 위를 무한 질주하는 보트 투어를 추천한다.

멋진 풍경으로 유명한 레스토랑은 어디?

카프리에서 특별한 식사를 즐기고 싶다면 리스토란테 몬주를 방문해보자. 이곳은 환상적인 카프리 해안에 위치한 호텔 푼타 트라가라에 있는 레스토랑으로 식사를 하면서 최상의 전망을 즐길 수 있는 곳으로 유명하다. 고소영도 여행 일정 중 이곳을 방문했다.

레스토랑의 야외 좌석에 앉으면 유리 너머로 보이는 풍경은 훌륭한 전망을 자랑한다. 특히 바다와 함께 석양으로 붉게 변한 하늘도 볼 수 있다. 하지만 주변에 숲이 있어서인지 모기가 매우 많다. 랍스터와 양갈비 요리가 괜찮은 편이다.

이탈리아 로마를 대표하는 명소

고소영은 불가리에 이어, 이번에는 펜디의 쿠튀르 쇼에 한국 대표로 참석하기 위해 로마를 찾았다. 그녀는 시스루 블라우스에 하이넥 미디 드레스를 매치해 독보적인 우아함을 자랑했다. 그녀의 뒤로 보이는 곳은 로마의 명소 콘스탄티누스 개선문이다.

콘스탄티누스 개선문은 파리 개선문의 모델이 된 곳이다. 이곳은 기독교를 로마에서 공식 인정한 콘스탄티누스 1세가 312년 일어난 밀비우스 다리의 전투에서 승리를 기념하기 위해 건설됐다. 현재 남아있는 포로 로마노의 세 개의 개선문 중 가장 규모가 크다.

콜로세움에서 열린 펜디의 행사에 참석한 그녀의 모습이 공개되었다. 고소영은 영화 ‘아쿠아맨’의 주인공으로 잘 알려진 제이슨 모모아와 함께 나란히 사진을 찍은 모습이다. 이곳에서는 비너스와 로마 신전을 무대로 삼아 칼 라거펠트가 펜디에 몸담았던 세월에 헌정하는 숫자 54벌의 룩을 공개하는 패션쇼가 이어졌다.

이곳 콜로세움은 로마를 상징하는 유명 관광지인데 과거 대형 원투 투기장 겸 극장이었다. 콜로세움이라는 말은 거대하다는 뜻인데, 이름처럼 고대 로마 유적지 중 가장 규모가 크다. 콜로세움 주변에는 고대 로마의 유적이 많이 남아있어 여행객들의 많은 방문이 이어지는 곳이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고소영이 로마에서 여유로운 여행을 즐기는 모습이 담겨있다. 그녀는 검은색 상의에 빨간색 스커트를 매치해 감각적인 옷차림을 완성했다. 메이크업을 거의 하지 않은 상태지만, 청순한 미모가 눈길을 끌었다. 사진 속 장소는 로마 국립 현대미술관이다.

이곳은 이탈리아 현대 미술관 중 가장 많은 컬렉션을 보유하고 있다. 주로 19~20세기 이탈리아와 주변 유럽 국가의 미술품을 소장하고 있는데, 고흐와 클림트, 모네 등 유명 작가들의 세계적인 작품들이 전시되고 있다.

로마의 해변가에 위치한 럭셔리 호텔

로마에서 화보 못지않은 아름다운 미모를 자랑하는 여행 사진도 공개했다. 화려한 프린트의 원피스를 입은 그녀의 사진 속 배경이 된 곳은 바로 라 포스타 베키아 호텔이다. 티레니아해의 프라이빗 해변에 위치해 바다가 코앞에 보이는 리조트로 유명하다.

과거 미국 출신 배우인 존 폴 게티가 소유한 저택이었으며 그가 생전 소유했던 값진 보물들로 가득 차 있는 곳이다. 지하에는 당대 유물이 그대로 남아있어 작은 유적지나 다름없다. 게티 곁채에 위치한 호화로운 스위트 룸 두 개를 포함해 총 19개의 객실과 스위트룸을 보유하고 있다. 방마다 최고급 대리석과 샹들리에 등으로 멋스럽게 꾸며져 눈길 가는 곳마다 감탄이 절로 나온다.

고소영은 정성스런 음식과 함께 환상적인 뷰를 자랑하는 시저 레스토랑에도 방문했다. 앞서 소개한 라 포스타 베키아 호텔의 내에 위치한다. 총주방장인 안토니오 메그리울로가 리조트의 유기농 정원에서 채취한 농산물을 사용해 고급스러운 이탈리아 요리를 선보이는 곳으로 유명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