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산에 동체착륙한 F-35A
원인은 버드스트라이크
파일럿은 무사했다고

%EB%B9%84%EC%83%81

하늘은 수많은 변수로 가득한 공간이다. 한 해에도 많은 비행기가 하늘에서 크고 작은 사고를 겪으며, 이는 항공기뿐 아니라 최첨단 기술의 집합체라는 전투기 또한 마찬가지이다. 

한국이 최근 미국으로부터 수입한 5세대 전투기인 F-35A가 지난 2022년 초 서산에서 동체 착륙을 한 사건 역시 갑작스럽게 발생한 사고였다. 이 사고에 대해서 간단하게 살펴보도록 하자. 

%ED%95%9C%EA%B5%AD%EC%9D%B4 %EC%9A%B4%EC%9A%A9%ED%95%98%EB%8A%94 F 35
한국이 운용하는 F-35

%EC%B0%A9%EB%A5%99%ED%95%98%EB%8A%94 F 35
이륙하는 F-35

버드스트라이크 사태 발생
전자장비, 유압장치 완전 파괴

사건은 지난 2022년 1월 4일, 훈련을 위해 청주에 위치한 제17전투비행단 소속의 F-35A가 비상착륙을 시도하면서 시작되었다. 합동 조사가 이루어지기 전까지는 혹시라도 기체 오류가 아닌지에 초점이 쏠려 당시 한국에서 운용 중이던 F-35A의 운항이 전면 중지되기도 했다.

이후 록히드마틴과의 합동 조사 결과, 동체 오작동의 원인은 10kg가량 무게가 나가는 독수리가 전투기의 동체와 추돌한, 버드스트라이크로 밝혀졌다. 이때 독수리가 동체의 벌크 헤드, 즉 중심부를 뚫으면서 전투기의 전자장비와 유압장치를 완전히 파괴해버린 것이다. 하지만 다행히도 기체가 완전히 파괴되지는 않았다고 한다. 하지만 당시 랜딩기어 3개가 모두 전개되지 않아서 착륙이 상당히 위험한 상황이었다고 한다. 

%EC%A4%91%EC%95%99%EC%9D%BC%EB%B3%B4 F 35 %ED%8C%8C%EC%9D%BC%EB%9F%BF
중앙일보 / F-35 파일럿

%EB%B0%A9%EC%9C%84%EC%82%B0%EC%97%85%EC%A0%84%EB%9E%B5%ED%8F%AC%EB%9F%BC %EB%8F%99%EC%B2%B4%EC%B0%A9%EB%A5%99 %EC%9E%AC%ED%98%84
방위산업전략포럼 / 동체착륙 재현

파일럿 동체착륙 선언, 사령부도 승인
파일럿은 무사했다고

이러한 급박한 상황에서 조종사이자 F-15k의 교관 출신이었던 베테랑 파일럿인 배 소령은 비상착륙을 선언했으며, 공군 지휘부에서는 파일럿의 결정을 존중했다. 공군은 지상 활주로에 소방용 거품 용액을 뿌려 화재에 대비했으며, 구급차와 소방차 역시 대기시켰다고 한다. 기체는 착륙 전 이미 마찰열에 의한 화재 가능성 소거를 위해 연료를 대부분 버린 상태였으며, 기체의 수평 상태를 최대한 유지하는 등의 고난도 조종을 감행, 성공적으로 기체 상륙에 성공한다.

이후 배 소령은 공군항공우주의료원에 입원, 검사를 받아 특기사항 없이 건강한 것이 확인되었다고 한다. 하지만 전투기의 경우 기체 자체는 멀쩡해 보였지만, 동체의 벌크 헤드가 파괴, 이는 곧 전투기의 핵심 부품들이 손상된 것을 의미하기 때문에 수리가 불가능하며, 부품을 타 기체에 교체하여 넣거나, 정비훈련용 그라운딩 기체가 될 가능성이 높다고 한다. 

%EB%B0%94%EB%8B%A4%EC%97%90 %EC%B6%94%EB%9D%BD%ED%95%9C F 35
바다에 추락한 F-35

%EC%A4%91%EC%95%99%EC%9D%BC%EB%B3%B4 %EA%B3%BC%EA%B1%B0 %EB%8F%99%EC%B2%B4%EC%B0%A9%EB%A5%99%ED%95%9C F 22 %EB%9E%A9%ED%84%B0
중앙일보 / 과거 동체착륙한 F-22 랩터

합참의장 ‘파일럿 목숨이 더 소중해’
네티즌 ‘어떻게 착륙 시킨거냐 대체’

과거에도 F-35, 혹은 이와 준하는 미국의 스텔스기인 F-22가 동체 착륙하거나, 심지어 추락한 사고도 있었다. 최근 F-35C가 남중국해에서 훈련 중 추락하여 바다에 가라앉는 사건도 발생했었다. 이러한 사고에 비하면 동체 착륙으로 조금 손상이 간 정도로 끝난 것은 천만다행이다. 또한 당시 원인철 합참의장은 1,000억 원짜리 전투기보다 베테랑 파일럿 한 명의 생명이 더 중요하다는 말을 남기기도 했다.

네티즌들은 무엇보다 전투기를 바퀴 없이 착륙시킨 것에 대해 놀라 보였다. ‘차 세우는 것도 아니고 몇 배나 빠른 기체를 어떻게 몸체로만 착륙시킬 수 있는 거냐’라는 감탄 섞인 댓글에 많은 공감이 쏟아졌으며, ‘파일럿이 다행인 게 천만 다행이다’ 라는 댓글도 쉽게 찾아볼 수 있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47
+1
91
+1
491
+1
47
+1
61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금주 BEST 인기글

56

  1. 이것도 기사라고;;;
    당연히 조종사가 더 귀하다만 독수리하나 들갔다고 기체가 다신 못 쓸만큼 전손이 되? 운용한지 얼마됐다고 천억짜리 기체를 ;; 국민의 피땀어린 세금인것을..

  2. 모지리새꺄 엔진노즐이 아래로 접혀있잖니 저건 수직이착륙하는 b형이다 맨윗사진말라는거아니냐 얕은지식으로 아는척하지말어라 빨갱이는 나도 싫구

  3. 그러네요 속도가 어마어마할터인데 ,동체착륙을 할수있다는것만으로도 실력이 탁월하십니다.
    장비하자배상은 미국에서 하나요?아니면 돈주고 사야하는건지 분명히 책임소재가있어야할듯합니다

  4. 버그스트라이크였다면 파일럿이 가장 먼지 인지한다. 관제탑과 교신으로 버드스트라이크라 말했을테고 당일 헤드라인 뉴스를 장식했겠지. 한참 지나서 잊혀질만 하니 원인이 버드스트라이크라고? 록히드마틴 기사 받아쓰기하느라 애썼다. 기자 참 쉽네.

  5. 문제결함비싼
    스탤스전투기가
    저리도.허망하게
    값어치없이.엄청난.돈이
    날라가.조종사살린것.빼고는.정비결함은.아닐런지.심히.국민의한사람으로서
    안타까움.그지없네요

    • F 35 의 지상 활주로 이용을 하는 공군이 운영하는 A 는 몰라도 B 수직 이착륙기 C 항공모함 함재기 입니다.
      미해병대도 항공모함에 파견된 부대에 기존 FA 18 대체하기 위해 C형 도입했습니다. 위에 분 설명은 그럴듯하게 보여도ㅜ잘못되었습니다.

댓글을 남겨주세요.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