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미연합 KCTC 훈련
최초로 개최
국군 VS 미군 대결 결과

%EB%AF%B8%EA%B3%B5%EA%B0%9C %EA%B5%B0%EB%8C%80 %EC%98%81%EC%83%81 kctc %ED%9B%88%EB%A0%A8

국군과 미군은 세계에서 유일하게 서로 다른 국가의 부대가 연합 사단을 운영하기도 하는 이례적인 관계에 있다. 따라서 두 군 사이에서는 다양한 연합 훈련도 열리곤 한다.

최근 최초로 국군의 KCTC, 과학화전투훈련에 미군이 함께 참전하는 연합 훈련이 이루어졌다고 한다. 과연 이 훈련은 무엇인지, 그리고 이번 훈련은 기존 KCTC와 무엇이 달랐는지 간단하게 살펴보도록 하자. 

%EC%9C%A0%EC%9A%A9%EC%9B%90%EC%9D%98 %EA%B5%B0%EC%82%AC%EC%84%B8%EA%B3%84 kctc %ED%9B%88%EB%A0%A8
유용원의 군사세계 / kctc 훈련

 

%EC%A0%84%EA%B0%88%EB%B6%80%EB%8C%80
실제 인민군과 똑같은 전술을 펼치는 대항군, 전갈부대

KCTC 훈련 실시
전갈부대 화제인 이유는

KCTC 훈련은 단순히 모의 상황을 상정해두는 기존 훈련을 더욱 발전시킨, 다양한 과학 장비와 높은 수준의 모의 적군, 대항군을 상대로 무박 4일 동안 치루는 실전에 가까운 대규모 전투 훈련을 일컫는 말이다. 즉, 훈련에 참여하는 부대와 북한군으로 상정되는 대항군이 실제 작전에 따라 전투를 벌이는 훈련이다.

특히 이 대항군으로 유명한 부대가 바로 전문대항군연대, 별칭 전갈부대이다. 이 부대는 1년 내내 여러 부대들을 상대로 패배한 적이 없다고 할 정도로 훈련 수준이 높다고 한다. 또한 대항군, 즉 북한군 역할 수행을 위해 문화어와 북한식 전술, 복장, 총기, 심지어 전차까지 사용한다고. 

%EB%AF%B8%EA%B3%B5%EA%B0%9C %EA%B5%B0%EB%8C%80 %EC%98%81%EC%83%81 %EA%B5%AD%EA%B5%B0%EA%B3%BC %EB%AF%B8%EA%B5%B0%EC%9D%B4 %EC%97%B0%ED%95%A9 %EC%9E%91%EC%A0%84%EC%9D%84 %EC%88%98%ED%96%89 %EC%A4%91%EC%9D%B4%EB%8B%A4
미공개 군대 영상 / 국군과 미군이 연합 작전을 수행 중이다

 

%EB%AF%B8%EA%B3%B5%EA%B0%9C %EA%B5%B0%EB%8C%80 %EC%98%81%EC%83%81 %EC%97%B0%ED%95%A9%ED%9B%88%EB%A0%A8%EC%97%90 %EB%93%B1%EC%9E%A5%ED%95%9C %ED%8C%A8%ED%8A%BC %EC%A0%84%EC%B0%A8
미공개 군대 영상 / 연합훈련에 등장한 패튼 전차

이번 연합훈련은 다르다?
국군vs미군

기존 KCTC가 1개 여단이 대항군에 맞서 싸우는 형식으로 진행됐다면, 이번 훈련은 2개 여단이 서로 교전하는 방식이 적용되었다. 여기에는 300명 정도의 주한미군 보병 중대 역시 각 국군 여단에 편성되었다.

여단급의 쌍방훈련 지난해부터 실시된 것에 더해, 미군의 참가가 처음으로 이루어지면서 더욱 발전된 훈련이 진행되었으며, 이는 국군의 전투력 수준의 증진에 더해 미군과의 더욱 효율적인 연합 작전을 가능하게 할 것이다. 

%EB%AF%B8%EA%B3%B5%EA%B0%9C %EA%B5%B0%EB%8C%80 %EC%98%81%EC%83%81 %EC%9E%AC%EB%B8%94%EB%A6%B0%EC%9D%84 %EB%B0%9C%EC%82%AC%ED%95%98%EB%8A%94 %EB%AF%B8%EA%B5%B0
미공개 군대 영상 / 재블린 미사일을 발사하는 미군

 

SBS%EB%89%B4%EC%8A%A4 KCTC %ED%9B%88%EB%A0%A8
SBS뉴스 / KCTC 훈련

‘같이 갑시다’
한미 동맹 더욱 강해져

한미연합사단의 구호는 ‘같이 갑시다’이다. 이번 훈련 역시 이 구호처럼 두 국가 사이의 더 깊은 군사적 유대와 더욱 효율적인 작전 수행을 가능하게 할 것이다.

네티즌들 역시 이번 훈련에 대한 긍정적인 반응을 보냈다. 한 네티즌은 ‘미군과 모의 전투 훈련이라니 가슴이 웅장해진다’라는 댓글을 달았으며, ‘장마에도 불구하고 혹독한 훈련을 견딘 군인들이 자랑스럽다’라는 댓글도 찾아볼 수 있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14
+1
105
+1
34
+1
13
+1
12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금주 BEST 인기글

16

  1. 실제 전쟁이 나면 우방국은 전우가 된다? 과연
    80년초반에 독일 파병 미군으로 독일군과 실제 같은 모의 전쟁을 많이 치렸다
    당시는 동서독이 나뉘어 있어 이곳 역시 많은 훈련이 이루어져 접전 중 살리고 죽이는 건
    현장의 지휘관의 역량인것. 나라의 리더가 어떤 인물 인가에 따라 물결치듯.
    같이 갑시다 후배들의 모습에서 예전 젊었을때의 감동이 다시 느껴져,,,,

  2. 실제 전쟁이 나면 우방국은 전우가 된다? 과연
    80년초반에 독일 파병 미군으로 독일군과 실제 같은 모의 전쟁을 많이 치렸다
    당시는 동서독이 나뉘어 있어 이곳 역시 많은 훈련이 이루어져 접전 중 살리고 죽이는 건
    현장의 지휘관의 역량인것. 나라의 리더가 어떤 인물 인가에 따라 물결치듯.
    같이 갑시다 후배들의 모습에서 예전 젊었을때의 감동이 다시 느껴져,,,,

댓글을 남겨주세요.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