옆나라 일본의 항공모함
한국엔 없는 ‘이것’ 소유해
높은 군사력 자랑한다

%EC%9D%B4%EC%A6%88%EB%AA%A8%EA%B8%89

언제나 한국과 일본을 비교하면 ‘가재는 게 편’이라는 말처럼 우리나라에 좀 더 관대한 의견을 주장할 때가 있다. 하지만 이 분야에서는 일본이 압도적으로 우리나라보다 우위에 있다는 의견에 반박할 수 없다.

일본은 우리나라보다 한참 앞서 있는 것이 바로 항공모함 분야다. 한국 해군은 이제서야 경항모 사업을 시작하고 있는데, 일본은 이미 4척의 항공모함을 가지고 있다. 현재 일본 자위대가 운용 중인 항공모함에 대해 알아보자.

1 2 1 2 19

이즈모급
호위함
항공모함이 아니라고?

이즈모급 항공모함은 일본 해상자위대의 다용도 운용모함이다. 이 항공모함은 태평양 전쟁 이후 80년 만에 일본이 보유하게 된 첫 모함으로, 전장의 길이가 무려 248m에 달하고 만재 시 배수량이 2만 6,000t에 달한다.

동시 탑승할 수 있는 승조원은 470명에 항공기 운용을 위한 인원까지 합치면 970명까지 탑승 가능하다. 크기로 보면 항공모함과 비슷한 수준이지만, 일본 정부는 이를 항공모함이 아닌 다목적 작전 구축함으로 부르고 있다.

3 20 4 18

일본이 구축함이라고
주장했던 이유

일본은 이즈모급 다용도 운용모함을 항공모함으로 부르지 못하는 이유는 2차 세계대전부터 알아야 한다. 2차 세계대전 이후 일본은 전쟁에 패한 전범국이 되면서 군대를 가질 수도 없고, 전쟁을 일으킬 수 없는 국가로 구분되면서 방어 목적이 아닌 이상 전쟁을 시작할 수 없다. 얼마 지나지 않아 한국에서 6.25가 발발하면서 미국은 소련을 견제하기 위한 대책으로 일본의 군사력을 키우도록 도왔다.

일본은 6.25라는 특수를 이용해 짧은 시간에 엄청난 경제 성장을 이루었고, 주변국을 견제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항모가 필요했다. 그 결과 일본은 꾸준히 항공모함 사이즈의 호위함을 만들게 된 것이다. 이에 대해 여론은 “항공모함 크기인데 어떻게 호위함이라고 부를 수 있나”라고 말했지만, 일본 해상자위대는 “전투기가 아닌 헬기만 운용하기 때문에 호위함이 맞다”라고 답했다. 막상 이즈모급의 호위함은 막상 공격 능력을 탑재하고 있지 않은 헬기 항모로 논란은 일단락되었다.

5 10 6 8

결국 큰 그림을 그렸던
일본의 속내

2018년 일본 정부는 제해권과 제공권 확보라는 핑계로 단거리 이륙/수직 착륙기를 도입할 것이라고 발표했다. 일각에서는 “일본이 기존에 가지고 있던 휴우가급 호위함과 이즈모급 호위함을 전투기 탑재할 수 있는 호위함으로 만들려고 준비하는 것”이라고 주장했다.

하지만 일본 정부는 여전히 “이즈모급 호위함과 휴우가급 호위함은 항공모함이 아닌 호위함”이라고 주장했다. 하지만 이즈모급 호위함은 시호크 대잠헬기나 MCH-101 소해헬기를 7기 운용할 수 있는 규모를 가지고 있다. 일본 정부는 여전히 항공모함이라고 부르고 있지 않지만, 업계 전문가들은 “F-35B를 들여온다고 했던 일본이 이즈모급 호위함을 항공모함으로 바꾸는 것은 시간문제”라고 설명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금주 BEST 인기글

댓글을 남겨주세요.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