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이은 북한의 도발
미국과 일본의 합동훈련
용인될 수 없는 도발행위

%EC%9D%BC%EB%B3%B8%EA%B5%B0%EB%8C%801

하루가 갈수록 북한의 도발은 선을 넘고 있다. 지난 현충일 추념식 행사에서 윤석열 대통령은 “북한의 핵과 미사일 위협이 고도화되고 있다”며 “북한의 위협을 억제하면서 보다 근본적이고 실질적인 국가 안보 능력을 갖춰 나갈 것이다”라고 말했다.

북한에 대한 걱정은 한국뿐만이 아닌 옆나라 일본에서도 북한을 견제하고 있다. 지난 5일 일본 자위대는 주일미군과 함께 합동훈련을 실시했는데, 일본은 북한에 대해 어떤 대비를 하고 있는지 자세히 알아보자.

1 1

일본 자위대와
미군의 돈독한 동맹관계

지난 5일 미군 인도, 태평양사령부 발표에 따르면, 사령부는 “미군과 일본 자위대는 미일동맹을 더 굳히기 위해 양자 간 탄도미사일 방어훈련을 실시했다”면서 “두 국가의 군대는 강력한 동맹 관계를 기반으로 양자 간 억제, 대응력을 강화하는 계기가 되었다”라고 말했다.

이어 사령부는 “자위대와 미군은 각 국가를 방어함으로써 동시에 위협하는 대상에 대해 대등하고, 평화를 위해 고도의 작전 태세를 유지하고 있다”라고 설명했다. 또한 일본 방위성 통합막료감부도 “북한의 거듭된 탄도미사일 발사로 국가의 안보 환경이 더 엄중해지는 시점이다”라면서 “자위대와 미군이 공동 탄도미사일 대처 훈련으로 협력관계임을 도모했다”라고 강조했다.

2 4

북한에 대해
단호한 일본 정부

당시 훈련에 해상자위대의 이지스함 ‘아시가라’가 참여했으며, 항공자위대의 ‘패트리엇’ 지대공미사일 등이 사용되었다. 또한 일본 언론에 따르면, “주일미군과 일본 자위대는 지난번 북한이 도발했을 때도 양측 전투기를 8대를 상공에 띄워 대응훈련을 실시했다”라고 설명했다.

당시 북한 도발에 대해 마쓰노 히로카즈 일본 관방장관은 “이번 도발은 북한이 핵실험을 포함해 더한 도발 행위로 나갈 가능성이 있다”며 “북한의 핵미사일 개발은 인본과 국제사회에 위협하는 것으로 절대 용인할 수 없다”라며 북한의 비핵화를 강조했다.

3 3

전력만 놓고보면
한국보다 우세한 일본

일본이 강력하게 북한을 견제하는 국가 중 하나인데, 한국군과 어떤 차이를 가지고 있을까? 매년 각 국가의 군사력 순위를 소개하는 ‘GFP’ 사이트에서는 각 국가 국군의 전력과 장비들을 비교한다. 2022년 기준 한국은 6위의 전력을 자랑하지만, 일본은 한국보다 한 단계 더 높은 5위를 기록했다. 일본군은 모병제로 모집되지만 2021년 기준 상비군은 약 23만 2,509명, 예비군은 약 5만 6,000명이 있다. 병사의 수로는 한국군이 우위에 있는 것 같지만, 해군력으로는 차이가 크다.

대표적으로 한국군의 4,000t급 이상 함정은 9척이지만, 일본 해상자위대는 39척이 있고 이 중에서 8척이 이지스함이다. 게다가 항공 전력에서는 더 큰 차이를 보인다. 또한 일본군에 비해 한국군이 병력이 더 많지만, 국방비는 일본이 약 2조 원 정도 더 많이 사용되고 병력 1인당 국방비가 한국은 9,036만 5,225원이 사용되고, 일본은 1인당 약 2억 1,200만 원이 사용된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7
+1
7
+1
2
+1
34
+1
8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금주 BEST 인기글

댓글을 남겨주세요.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