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외에서 먹는 고기는 더욱 맛있는 법입니다. 한층 따뜻해진 날씨 덕분에 야외에서 시간을 보내기에도 좋아 야외에서 고기를 먹을 수 있는 음식점들이 인기를 끌고 있는데요. 오늘은 자연 풍경과 함게 식사를 즐길 수 있는 맛집을 소개하려고 합니다. 과연 어디일지 함께 살펴보도록 하죠.

창원, 가고파생삼겹구이




경남 창원시 마산에 위치한 ‘가고파생삼겹구이’는 진정한 노을 맛집으로 인기를 끌고 있습니다. SNS에서는 약 2천 여개가 넘는 게시물을 볼 수 있는데요. 바다 바로 앞에서 고기를 구워 먹으며 풍경까지 즐길 수 있는 곳인데요. 들어서자마자 보이는 바다 풍경 덕분에 마치 여행온 듯한 느낌이 들기도 하죠. 가고파생삼겹구이의 가격은 생삼겹 200g에 1만 2천 원, 블랙타이거 새우 3만 원입니다.

해운대, 노란마후라


부산 해운대 청사포에 위치한 ‘노란마후라’는 바다 앞에서 조개구이를 즐길 수 있는 곳입니다. 바다를 감상할 수 있으며 부산의 싱싱한 해산물을 맛볼 수 있기에 여행객들 사이에서 큰 인기를 끌고 있는데요. 방문객들은 ‘뷰 맛집’, ‘청사포 바다 보며 먹으니 좋았어요’ 등의 후기와 함께 가격에 비해 양이 적다는 아쉬움을 보이기도 했습니다. 노란마후라의 가격은 모듬 조개구이(소, 중, 대) 3~5만 원입니다.

밀양, 인골산장




경남 밀양시 산내면에 위치한 ‘인골산장’은 산골짜기에 위치한 오리고기 맛집으로 알려졌습니다. 도심 속을 벗어나 자연을 배경 삼아 시골에 놀러 온 듯한 기분이 드는 곳이죠. 넓은 철판에 대나무로 오리고기를 볶는 것도 이곳에서만 볼 수 있는 독특한 풍경입니다. 인골산장은 오리와 닭을 판매하고 있으며 가격은 5만 원입니다. 방문객들은 ‘초록초록한 풍경보면서 대나무로 구워먹는 건 새로운 경험이네요’, ‘날씨도 좋고 밖에서 먹는 오리고기 최고’ 등의 후기를 남겼습니다.

제주, 난드르바당


제주 서귀포시 하예동에 위치한 ‘난드르바당’은 제주의 자연 풍경을 바라보며 제주산 흑돼지를 맛볼 수 있는 곳입니다. 숯불로 구운 맛 좋은 흑돼지와 함께 제주 여행의 분위기를 물씬 느낄 수 있는 곳인데요. 주말이면 항상 웨이팅이 있음에도 불구하고 방문객들의 만족도가 높습니다. 난드르바당의 흑돼지 2인(600g) 가격은 5만 6천 원입니다.